"세계 경기 침체 진입.. 미국은 내년 하반기" > 쉽게보는 주요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쉽게보는 주요뉴스

"세계 경기 침체 진입.. 미국은 내년 하반기"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파인파인
  • 댓글 0건
  • 조회 20회
  • 작성일 22-12-08 11:13

본문

22126620 (1).jpg

 

키포인트


미국 월가 거물들로부터 세계적 경기 침체가 다가오는 경고 목소리들이 잇따라 나오고 있다.


제인 프레이저 씨티그룹 최고경영자(CEO)는 7일(현지시간) 세계 각국이 경기후퇴에 들어가고 있으며, 미국도 내년 하반기에 경기후퇴를 겪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프레이저 CEO는 이날 뉴욕에서 골드만삭스 그룹이 주최한 투자자 콘퍼런스에서 유럽은 이미 경기후퇴에 빠졌다고 말했다. 그는 러,우 침공으로 에너지 위기에서 회복하는 것도 수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미국 소비자들은 다른 나라보다 양호한 상태지만 미국 상황도 이미 좋지 않다고 지적했다.


물가를 잡기 위한 연준의 공격적 금리인상도 조만간 영향을 받을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US뱅크코프의 앤디 체체리 CEO도 소비지출이 변곡점에 다다른 것 같다면서 소비자 지출이 줄어들기 시작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의 브라이언 모이니핸 CEO는 올해 들어 소매 결제액이 11% 증가하면서 4조달러(약 5천292조원)에 근접하고 있지만, 지난달에는 자사 신용카드의 지출액 증가율이 5%에 그쳤다고 전했다.


찰리 샤프 웰스파고 CEO도 경기둔화가 일어나고 있다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다면서 내년 경기침체에 빠지겠지만 비교적 가벼운 경기침체이길 바라고 있다고 밝혔다.


샤프 CEO는 모든 소비자와 기업이 경기침체로 인해 동일한 영향을 받진 않을 것이라며 항공이나 크루즈, 엔터테인먼트 기반 산업보다는 내구재 산업이, 부유층보다는 저소득층이 더 큰 영향을 받을 것이고 설명했다.


JP모건체이스 소비자금융 부문 공동 CEO인 메리엔 레이크는 "내년부터 실업률이 상승해 2024년에는 5%까지 높아질 가능성이 있다면서 이로 인해 내년 말쯤에 미국 경제가 단기간 약한 경기후퇴 국면을 맞을 수 있다"라고 관측했다.


데이비드 솔로몬 골드만삭스 CEO도 전날 블룸버그 TV 인터뷰에서 험난한 시기가 기다리고 있다면서 미국 경제가 내년에 경기침체에 빠질 수 있다고 내다봤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탑버튼

사이트 정보

(주)데일리에이치ㅣ대표:황병체사업자 등록번호:292-88-02357
경기 성남시 분당구 운중로 142 판교메디컬타워 9층 901호
Tel 070-7701-8200ㅣFax 031-707-7736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태균
Copyright 데일리에이치 All Rights Reserved

family-site 패밀리 사이트 드롭다운 아이콘 패밀리 사이트 드롭다운 아이콘

투자 위험 고지

게시된 정보는 단순히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투자 추천이 아닙니다. 파이낸스인포에서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